지역사회
7호선 부천구간, 2022년부터‘인천교통공사’ 운영 참여
기사입력: 2021/12/27 [13:23]  최종편집: ⓒ ndocutv
뉴스엔다큐TV(NDN방송)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뉴스엔다큐TV(NDN방송)

 

부천시는 인천교통공사가 내년부터 7호선 부천구간 운영에 참여한다고 밝혔다.

 

7호선 연장구간(온수 ~ 부평구청)2012년 개통 이후 10년간 서울교통공사에서 운영하였으나, 올해 석남구간(부평구청 ~ 석남)이 추가로 개통되면서 인천교통공사가 기존 운영협약에 따라 인천구간(삼산체육관 ~ 부평구청)에 대한 운영권을 이관받았다.

 

이에 인천교통공사는 2019년부터 부천구간(상동 ~ 온수)에 대한 운영 참여 의사를 전달하였고, 2년여 간의 협의 끝에 부천시·서울교통공사·인천교통공사는 지난 329일 운영권 조정 협약을 체결하였다. 그 결과 내년 1월부터 인천교통공사가 부천구간에 대한 운영권 일부에 참여하게 되었다.

 

부천구간에 대한 인천교통공사 운영은 기술·승무·역무 분야이며(차량·관제는 서울교통공사), 20221월부터 20233월까지로 약 15개월간 한시적으로 운영하게 된다. 이 기간 동안 부천시는 기존 운영사인 서울교통공사와의 운영비용, 서비스의 질, 안정적인 운영 여부 등을 비교 분석하여, 향후 본 협약 체결 시 운영사선정자료로 활용할 예정이다.

 

부천구간은 2018년 시격단축 이후 적자로 돌아섰으며 2020년은 코로나19의 영향으로이용객이 전년대비 25% 감소하여 약 130억원의 적자가 발생하였다. 이에, 운영비절감이 절실한 상황에서 인천교통공사와 파트너 관계를 맺을 수 있어 예산 절감에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시 관계자는금번 운영권 조정으로 시는 예산을 절감하고 시민들은 보다 나은 교통서비스를 제공 받을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며, 향후에도 안전하고 편리한지하철 운영을 위해 지속 검토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 ndocu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6
최근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