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생활
부천시, 공공기관 1회용품 사용 줄이기 실천 추진
-친환경 생활문화 선도적 정착 및 자원 절약 목적-
기사입력: 2021/02/25 [12:00]  최종편집: ⓒ ndocutv
뉴스엔다큐TV(NDN방송)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뉴스엔다큐TV(NDN방송)

 

N-다큐NDN방송=신현성기자】부천시는 폐기물 발생을 감량하고 자원을 절약하여 환경을 보전하기 위하여 2023년까지 관내 공공기관의 1회용품 사용 제로화를 목표로 1회용품 사용 줄이기를 전면 추진한다.

최근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인해 1회용품 사용이 급증함에 따라 공공기관에서 선도적으로 친환경 생활문화를 정착시키기 위하여 1회용품 중 사용량이 가장 많은 ‘1회용 컵 사용 줄이기를 중점으로 추진하고, 1회용품 사용 및 제공 금지, 재활용품 분리배출 강화로 공공기관에서 발생하는 폐기물을 줄여나갈 계획이다.

 

시청 전 부서와 시의회, 산하기관 등 모든 사무실에서 종이컵을 포함한 1회용품 사용을 전면 금지하고, 각종 행사와 회의 시에도 1회용품 대신 다회용품을 사용해야 한다.

 

부천시는 1회용품 사용 줄이기 정착을 위하여 공공기관 사무실의 1회용품 사용 및 재활용품 분리배출 실태를 수시 점검하고, 미실천 부서 이행 촉구와 함께 우수사례 공유 등 제도 정착을 위한 점검관리와 캠페인도 집중 실천해 나갈 예정이다.

 

권광진 자원순환과장은 “1회용품을 사용하지 않는 것이 다소 불편하더라도 생활 속 작은 습관에서부터 실천해야 한다친환경 생활문화를 위해 공공기관부터 솔선하여 1회용 컵 대신 머그컵과 텀블러 등의 사용이 일상화되어야 시민들도 함께 참여하는 분위기가 조성되고 실천 운동으로 더 확산이 된다고 강조했다.

 

ⓒ ndocu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4
최근 인기기사